오이시 마사요시 - Junjou Shotenya Girl

from 월간소녀 노자키군 Opening Single

 

 

장르가 굉장히 독특하다고 생각했던 오프닝곡과 마찬가지로 기존에는 쉽게 접할 수 없었던

 

보이스와 장르가 애니음악 오랜지의 귀를 사로잡은 싱글 수록곡이다. 특히 굉장히 인상적이었던

 

부분이 뷰~티풀 이라고 나오는 구절이 특이하기도 하면서 중독성이 있다. 오프닝 타이틀곡도

 

그랬지만 이 가수의 특징이 신나면서 중독성있는 노래라는 건데 그건 노래 자체가 그런 노래인 것도

 

있지만 그런 특징을 가수가 굉장히 잘 살리고 있다는 느낌이 드는 건 역시 능력이 좋다는 이야기겠지

Posted by 애니음악오랜지

댓글을 달아 주세요